• 최종편집 2024-02-21(수)
 
  • 전남제일노회에서 ‘전라노회’ 분립, 24개 조직교회와 19개 미조직교회로 구성

s860 전라노회 단체사진.jpg

  

예장합동 전남제일노회가 분쟁 없이 전남제일노회 및 전라노회로 분립됐다. 24개 조직교회와 19개 미조직교회로 구성된 전라노회 측은 11일 영광대교회(담임목사 김용대)에서 분립 감사예배를 드리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예배는 서정수 목사(분립위원장)의 인도로 시작됐고 조형국 장로(분립위원회 총무)의 기도와 이철우 목사(분립위원회 서기)의 성경봉독에 이어 오정호 목사(총회장)가 말씀을 전했다.


이후 이철우 목사(분립위원회 서기)가 소속 교회 및 후속 처리 특별위원을 발표했으며 서정수 목사의 공포로 분립이 마무리됐다.


s860 김용대 목사.jpg

 

노회 분립 후속 처리 특별위원장 김용대 목사는 “전라노회는 목회적 노회를 지향한다. 작지만 강한 강소노회가 될 것”이라며 “노회 분립 후속 처리 특별위원회가 임원들과 함께 규칙을 잘 만들어 탄탄하게 발전할 수 있게 하겠다. 나 역시 이 일에 밑거름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전승덕 목사(총회 회의록서기), 박용규 목사(총회 총무), 김한욱 목사(총회 서기), 함성익 목사(분립위원회 부위원장) 등 총회의 주요 인사들은 축사와 격려사를 하며 노회의 발전을 기원했고 분립 예배는 김종혁 목사(총회 부총회장)의 축도로 마무리됐다. 


s860 전라노회 임원.jpg

 

한편 전라노회 신임원진과 ‘노회 분립 후속 처리 특별위원회’ 조직은 다음과 같다. △노회장 김기수 목사(참사랑벧엘교회) △부노회장 고상석 목사(중앙장로교회), 배상열 장로(중앙장로교회) △서기 백귀현 목사(새생명교회) △부서기 고영복 목사(사랑의교회) △회의록서기 박재일 목사(염산남부교회) △부회의록서기 이남일 목사(군서교회) △회계 성강석 장로(염산교회) △부회계 이명호 장로(홍농읍교회) △노회 분립 후속 처리 특별위원회 위원장 김용대 목사(영광대교회) △위원 김홍기 목사(영남교회), 백귀현 목사(새생명교회), 신재관 목사(나주제일교회), 박용묵 목사(갈록교회), 배상열 장로(중앙장로교회), 성강석 장로(염산교회).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용대 목사 “전라노회, 작지만 강한 노회 될 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