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수)
 

3.jpg

 

블록오디세이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예비인증을 획득했다고 4일 밝혔다.


블록오디세이는 ‘블록체인 신금융 인프라 기업’이라는 비전을 세우고 금융기관 및 법인을 대상으로 한 가상자산 수탁(커스터디) 솔루션, 서비스형 블록체인 월렛(Wallet as a Service), 증권형 토큰(STO) 플랫폼, 트레이딩 솔루션 등을 개발·공급하고 있다.


이번에 예비인증을 획득한 디지털 자산 관리 플랫폼은 가상자산의 보관 및 운영 등에 관한 서비스로 고객 계좌 생성, 입출금, 송금 등을 포함한다. ISMS 예비인증을 통해 블록오디세이는 가상자산 금융 솔루션 사업에 중요한 정보보호 시스템의 안정성과 신뢰도를 공식적으로 검증받았다.


국내에서 가상자산 관련 사업을 하기 위해서는 특정금융정보법(특금법)에 따라 가상자산사업자(VASP)로 등록해야 한다. VASP로 등록하기 위해서는 KISA가 발급하는 ISMS 인증을 먼저 취득해야 한다.


블록오디세이는 이번 ISMS 예비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금융정보분석원(FIU)에 VASP 신고 수리 및 ISMS 본인증까지 단계적으로 차질 없이 준비함으로써 고객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서비스 환경을 구현할 계획이다.


전 세계적으로 CBDC, STO 발행이 시도되고 있고 가상자산 시장 질서 확립, 이용자 보호를 위한 각국의 법제화도 진행되고 있다. 미국 최대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베이스와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가운데 하나인 피델리티 인베스트먼트는 이미 가상자산 커스터디 서비스 전문 자회사를 운영하고 있고, 국내 대형 금융기관들도 커스터디 법인을 설립했거나 준비하고 있다.


블록오디세이는 이런 트렌드에 발맞춰 법인과 기관이 보유한 가상자산을 안전하게 보관, 이전할 수 있는 서비스와 더불어 다양한 가상자산에 대한 투자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통합 자산 관리 플랫폼 개발을 지향한다.


현재 △다중서명(Multi-signature), 핫월렛(Hot wallet) 및 콜드월렛(Cold wallet), 분산 키 관리 등의 기술로 가상자산을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커스터디 솔루션’과 △블록체인 전문 개발자가 없어도 손쉽게 블록체인 월렛을 생성할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형 블록체인 월렛(Wallet as a Service)’을 개발 중이다.


또 다양한 실물자산을 토큰화하고 거래할 수 있는 STO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으며, 지난해 가상자산 트레이딩 전문 솔루션 기업 이지스트레이딩(EZS Trading)을 인수함으로써 고객에게 필요한 가상자산 관련 모든 금융 서비스를 통합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블록오디세이 황학선 대표는 “블록오디세이는 가상자산 커스터디, 월렛, STO, 트레이딩을 아우르는 토털 금융 솔루션을 기반으로 블록체인 신금융 인프라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며 “이번 ISMS 예비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고객 정보와 자산을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정보보호 체계를 갖추는데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블록오디세이, 한국인터넷진흥원의 ISMS 예비인증 획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