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9(금)
 

1.jpg

 

서틱(CertiK)에 따르면 올해 2분기 동안 총 184건의 온체인 보안 사건이 발생했으며, 손실 금액은 6.88억달러에 달했다. 이는 2024년 1분기에 비해 손실 금액이 37% 증가한 수치다. 그중 피싱 공격이 가장 심각해 4.33억 달러의 손실을 초래했으며, 개인 비밀번호 유출 사건이 그 뒤를 이어 총 1.7억달러의 손실을 초래했다.

2분기에는 이더리움이 가장 큰 타격을 받아 83건의 사건을 기록하며 1.7억달러의 손실을 입었다. 이러한 보안 해킹 사건에도 불구하고 최종적으로 9900만달러의 자금이 회수돼 2분기의 실제 손실액은 5.89억달러로 조정됐다.

2024년 상반기 동안에는 총 408건의 사건으로 11.9억달러의 손실이 발생했다. 이러한 손실에도 불구하고 미국 FIT21 법안의 통과와 비트코인 및 이더리움 현물 ETF의 승인은 시장의 성숙도를 보여주며, 더 많은 기관 투자자들의 참여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그러나 2024년 2분기와 상반기 동안의 막대한 손실은 안전하고 안정적인 가상자산 생태계를 구축하는 데 여전히 많은 도전 과제가 있음을 시사한다.

CertiK의 공동 창립자인 Ronghui Gu 교수는 “2024년 2분기는 블록체인 보안 분야에 또 다른 혼란의 시기였으며, 해킹 공격과 사기 사건으로 인한 손실이 계속 증가하면서 온체인 보안에 대한 지속적인 경계와 혁신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됐다”고 말했다.

 

서틱(CertiK)이 공개한 ‘Hack3d: 2024년 2분기 및 상반기 Web3 보안 보고서’를 보면 온체인 보안과 관련한 자세한 정보를 얻을 수 있어 기업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서틱은 AI 감사 기술, 보안 전문가 수동 감사를 활용해 블록체인 프로토콜과 스마트 컨트랙트를 스캔 및 모니터링 하고 있다. 예일대와 컬럼비아대 교수 두 명이 2018년 설립한 CertiK은 학계 최첨단의 혁신 기술을 산업에 적용함으로써 기업이 중요한 소프트웨어 및 애플리케이션을 충분히 안전하고 올바른 환경에서 구축할 수 있도록 해 Web3 세계를 보호하고 있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올해 2분기 184건 온체인 보안 사건 발생, 7억 달러 가까이 손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